UPDATE : 2018.6.7 목 21:18
상단여백
기사 (전체 4건)
포기할 수 있는 용기
문화콘텐츠학과 12학번입니다. 대학생 시절 추억을 기고해달라는 말에 선뜻 알겠다고는 대답했지만 막상 학부 시절을 떠올려보니 딱히 추억이 없더군요. 여러분은 저처럼 되지 마시고 미친 듯이 즐기세요.저는 졸업과 동시에 ...
최혜민(문콘∙12)  |  2017-12-04 00:53
라인
낙엽과 함께 온 한 장의 엽서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겨울의 문턱에서 항상 나를 기쁘게 하는 엽서 한 통이 있다. 동아리 창립제 참석을 부탁하는 후배님들의 엽서이다. 매년 거르지 않고 보내는 후배님들의 엽서 한 통에는 나를 그 시절 대학생으로 돌...
박하나름 (국문·95)  |  2017-11-15 12:00
라인
민주화 시대를 돌아보며 학우들에게 당부합니다
아주대학교 자연과학대학 물리학과 87학번 남방연입니다. 이렇게 글로써 동문들과 만나게 되어 반갑고 설레입니다.올해 동문이 된 아들이 학보사 기자가 되었습니다. 2학기에 학보 지면을 재배치하면서 새로 신설한 선배 동문...
남방연(물리·87)  |  2017-10-11 10:37
라인
어느 교수의 죽음
내가 가입한 단톡방에는 대략 70여명의 우리 학교 선후배가 공식 비공식 모임을 위해 간간히 연락하기도 하고, 또는 일상의 소소한 소식을 전하기도 한다. 그중 한 선배는 매일 아침 시 한 두 편을 2년 이상 하루도 빼...
윤충렬(경영·91)  |  2017-10-11 10:34
주요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