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1.21 월 16:43
상단여백
HOME 교양 예술에 취하다
자신의 존재 자체가 소중한 사람의 이야기 , 헤드윅
  • 유가은 기자
  • 승인 2021.08.27 15:24
  • 댓글 0

뮤지컬 헤드윅이 7월 30일부터 10월 3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헤드윅은 2005년 4월 한국에서 초연한 후 12회 공연이 열렸다. 헤드윅 역은 ▲오만석▲조승우▲이규형▲고은성▲뉴이스트 렌이 캐스팅됐다. 이츠학 역은 ▲이영미▲김려원▲제이민▲유리아가 맡는다. 퀴어 문화에 익숙하지 않던 2000년대 초 한국에서 헤드윅이란 작품의 흥행은 아이러니 할 정도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아왔고 그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헤드윅의 이야기는 베를린 장벽이 올랐을 무렵 동독에서부터 시작된다. 비좁은 아파트에서 엄마와 단둘이 살고있는 소년 한셀. 그 소년의 유일한 즐거움은 미군 라디오 방송을 통해 데이빗 보위와 루 리드 그리고 이기 팝 등의 록 음악을 듣는 것이다. 그러던 어느 날 한셀에게 미군 병사 루터가 여자가 되는 조건으로 결혼을 제안했다. 성전환과 결혼에 대해 한셀은 고민한다. 결국 엄마의 이름인 헤드윅으로 자신의 이름을 바꾸고 성전환 수술을 받지만 싸구려 수술로 인해 성전환은 실패한다. 수술 후 헤드윅의 성기엔 일 인치짜리 정체불명의 살덩어리만 남게 된다.

미국으로 왔지만 피자 배달부와 눈이 맞은 루터에게 버림을 받은 헤드윅은 캔사스정션 시티의 트레일러 하우스에서 잡일을 하며 지낸다. 그러다 음악을 통해 새 인생을 살고자 다짐하고 ‘디 앵그리인치’ 록밴드를 만들어 노래를 부른다.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금발 가발을 쓰고 진한 화장을 하며 노래를 부르고 다니던 헤드윅은 17살 소년 토미에게 록을 알려주며 사랑에 빠지기도 했지만 토미마저 헤드윅의 정체성을 인정하지 못하고 떠난다. 이후 헤드윅이 만든 노래로 토미는 록스타가 됐고 뉴욕타임스퀘어에서 콘서트를 하자 헤드윅은 일부러 바로 옆에 있는 밀레니엄 극장에서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노래를 한다.

뮤지컬 헤드윅은 밀레니엄 극장에서 진행하는 헤드윅 콘서트의 오프닝으로 시작한다. 그런데 헤드윅은 뮤지컬과 콘서트 그 경계에 있다. 록 뮤지컬의 형태를 띠는 다른 뮤지컬들과는 달리 배우의 발성과 가사 전달력보다 밴드의 압도적인 볼륨과 잘 들리지 않는 가사들이 오히려 음악으로 승부를 보겠다는 의지를 보여준다는 것이다. 실제로 배우들은 핀 마이크가 아닌 스탠딩 마이크를 사용하기에 콘서트의 형태를 띠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그래서 처음 뮤지컬 헤드윅을 보는 관객들은 이게 뮤지컬인지 아니면 헤드윅이라는 한 록가수의 콘서트에 온 것인지 헷갈릴 수 있다. 헤드윅은 노래를 부르다 관객들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는데 과거의 상황에 맞게 일인 다역을 자처하기도 하고 그때 부른 노래들을 부르기도 한다.

뮤지컬로 시작된 헤드윅은 이후 영화로도 제작됐다. 1998년부터 공연된 뮤지컬이 입소문을 타자 2002년에 영화로도 개봉했다. 뮤지컬 극작을 맡았던 존 카메론 미첼이 영화의 각본과 감독을 맡음과 동시에 헤드윅 역할을 연기했다. 존 카메론 미첼은 실제 동성애자이기도 하다. 영화와 뮤지컬은 비슷한 듯 다른 연출적 요소로 흘러간다. 뮤지컬은 무대라는 제한된 공간과 정해진 배우의 수로 인해 과거 이야기 회상부분에서 장소 이동을 무대 소품으로만 표현하는 것과 일인 다역을 소화한다는 약간의 아쉬움이 있다. 그래서 무대 멀리 위치한 관객은 잠깐의 흐름을 놓치면 무슨 대화가 오가는 것인지, 과거인지 현재인지를 놓칠 수 있다. 하지만 영화에서는 헤드윅이 풀어놓는 과거 이야기들이 직접적으로 와 닿는다. 실제 다른 배우들이 나와서 배역에 맞게 연기하고 헤드윅이 어떤 사건을 경험한 그 장소 그대로에서 그의 상황을 보여주며 이야기하기 때문이다. 헤드윅이 미군 병사 루터를 처음 만났을 때의 상황이나 토미와 사랑에 빠지던 곳의 배경까지 더해지는 등 헤드윅의 이야기에 대한 구체적인 연출들은 헤드윅의 상황을 더욱 이해하기 쉽게 만들어준다. 하지만 뮤지컬 헤드윅은 각 넘버들을 실제 공연장에서 생생하게 들을 수 있다는 장점이 뚜렷하다. 한 작품을 두 매체를 이용해 풍부하게 감상할 수 있기에 각 매체를 이용해 유용하게 감상하면 좋다.

뮤지컬 헤드윅의 넘버는 ▲Tear Me Down ▲The Origin Of Love ▲Sugar Daddy ▲The Angry Inch ▲Wig In A BOX ▲Wicked Little Town ▲The Long Grif ▲Hedwig’s Lament ▲Wicked Little Town ▲Midnight Radio 총 11개로 이뤄져있다. 그 중 The Angry Inch 라는 곡은 헤드윅이 성전환 수술을 망치고 자신의 다리 사이에 남겨진 일인치의 살덩이를 보고 포효하듯 노래하는 곡이다. 한셀이 헤드윅이 되기 전 루터와 미국으로 떠나 결혼 하기위해 자의 반 타의 반으로 성전환 수술을 감행한다. 하지만 의사의 실수로 1인치가 남겨진다. 실패로 인해 남은 살덩이도 괴로운데 성전환 수술을 한 이유인 루터가 바람을 피자 더욱 괴롭고 허탈할 것이다. 더욱이 진정한 사랑이라고 생각한 토미도 자신의 일인치 살덩이를 보자 혼란스러워하며 헤드윅 곁을 떠난다. 그래서 The Angry Inch 넘버를 부르는 헤드윅의 모습은 굉장히 화나고 흥분된 모습이다.

진정한 사랑이 뭔지 그리고 애매한 살덩이만 남은 자기 자신은 누구인지 혼란스러워하며 괴로워하던 헤드윅은 겉보기엔 이상해보이지만 대부분의 사람과 다를 바가 없다. 카세트 테이프 노래를 좋아하고 자신의 반쪽이 어딨는지 궁금해하는 것처럼 말이다. 그래서 헤드윅이 자신의 존재 자체를 인정하고 받아들이며 성숙해지는 과정을 보며 사람의 정체성이란 자신의 인정에서부터 나오는 것 아닐까라는 생각이 든다. 결국 모든 사람은 자신을 사랑받을 가치가 있으며 헤드윅처럼 자신의 존재가 괴롭고 고통스러운 사람들에게는 이 말을 해주고 싶다. 누구에게도 어느 곳에도 귀속되지 않아도 괜찮다. 누구나 그저 존재 자체로 특별하다는 것을 !

유가은 기자  dbrkdmsyge12@ajou.ac.kr

<저작권자 © 아주대학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주요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